연락처

연락받을 전화번호

- -


떡볶이창업, 과밀화된 외식업 시장구조에 살아남아 수익을 올리고 있는 킹콩떡볶이
2019년은 가심비 중심으로 외식업시장을 주도할 것으로 외식업 관련자들과 트랜드를 읽는 칼럼니스트들이 예상했다. 그리고 시간이 지나 2019년 하반기를 달리고 있는 시점에서 상반기를 돌이켜 생각해보면 가심비 중심으로 시장이 돌아갔다는 사실을 알 수가 있었다.

하반기 또한 상반기와 별다르지 않을 것이라는 전문가들의 예상이다. 따라서 상반기처럼 유망창업아이템으로 시장 공략을 하는 것이 옳은 선택이다. 현재 유망창업아이템이라 하면 계절을 타지 않고 대중적이고 가심비가 좋으며 손님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통해 매출수익이 안정적으로 나는 아이템을 말한다.

이러한 아이템으로 떠오르고 있는 것은 떡볶이창업이다. 계절을 타지 않으며 손님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통해 매출이 안정적인 분식창업이다. 이러한 아이템들은 예비창업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러한 관심 속에 뜨는창업 킹콩떡볶이는 10여 년간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들과 다른 곳과는 차별화된 메뉴 경쟁력과 가심비로 시장공략에 나서고 있다. 떡볶이창업 브랜드 킹콩떡볶이는 기존 분식업체들과는 다른 차별화 된 맛과 메뉴들을 내세웠다. 킹콩떡볶이는 이미 많은 업체들이 판매하는 비슷한 메뉴에서 벗어나 다른 곳에서는 맛볼 수 없는 색다른 사이드 메뉴를 통해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아 단골 몰이에 성공하고 있는 분식프랜차이즈로 평가받고 있다.

또한 킹콩떡볶이에는 [샵&샵] 프로그램이 있어 현직 창업자들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샵&샵] 프로그램은 이미 운영 중인 매장의 메뉴와 분위기에 킹콩떡볶이 메뉴가 더해져 소비자들에게 한정적인 공간 내에서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해 수익을 올릴 수 있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소비자들은 하나의 매장에서 다양한 메뉴&공간을 함께 즐길 수 있어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셈이다.

또한 높아지는 인건비와 날이 갈수록 상승하는 임대료 문제가 대두되는 가운데 뜨는창업 킹콩떡볶이는 소규모점포를 통해 인건비와 임대료문제를 해결했다. 킹콩떡볶이는 매장 평수에 상관없이 혼자서 운영이 가능하다는 점을 활용해 소규모점포 형태로 하여금 매장을 운영하는 방식을 채택하고 있다.

분식프렌차이즈킹콩떡복이는 [샵&샵] 외에 떡볶이창업을 준비하는 예비창업주들을 위해 직접적인 지원을 하고 있다. 창업지원 프로그램인 [본사투자제도]와 [리스창업제도]가 대표적이다. [본사투자제도]는 초기 창업비용이 부족한 창업주들을 위해 본사가 직접적으로 투자를 한다. [리스창업제도]는 이러한 본사투자금을 할부를 통해 지불하는 방식이다.

창업지원 프로그램 이외에 분식프렌차이즈 킹콩떡볶이는 1:1 맞춤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예비창업주들을 지원하고 있다. 킹콩떡볶이 본사 관계자는 “매장이 안정적으로 운영이 된다면 매출은 자연스럽게 따라온다. 따라서 본사에서는 오픈 전에 슈퍼바이저를 파견해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라고 전했다. 또한 “본사의 지속적인 매장 관리와 관심 덕분에 예비창업주들의 창업 문의가 이어지는 것 같다.” 라고 덧붙였다.

기사출처 - http://www.iminju.net/news/articleView.html?idxno=47974
윤성영 기자 yoonsy6000@naver.com
  IP : 220.73.0.47   관리자     DATE   2019-08-13 17:39:58
화일 #1 /    Untitled-1.jpg   ( 106.7KB : down 4)
리스트